임실치즈란?

임실치즈

임실치즈는 국내산의 대표적인 치즈로, 전라북도 임실군이 원산지입니다. 임실치즈는 임실군에서 생산되는 치즈를 통틀어 부르는 ‘브랜드’명칭으로 특정 치즈의 정류를 의미하는 것은 아닙니다. 임실 하면 ‘치즈’를 떠 올릴 정도로 임실치즈는 국내에서 인지도가 상승했으며 치즈를 만드는 공정 역 선진국 수준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치즈에는 단백질과 지방이 20~30%씩 함유되어있으며, 칼슘과 비타민A, 비타민B2등이 풍부하여 영양가가 매우 높습니다.

우리나라 치즈의 역사는 1958년 벨기에에서 선교사로 파견 온 지정환 신부가 산양유를 이용해서 치즈를 만든 것이 시초입니다. 한국에서 낯선 산양유가 곧장 팔리지 않자 공장을 세운 마지막 산양유로 치즈를 만들기 시작했으나, 제조기술이 떨어져 품질좋은 치즈가 생산되지 않았습니다. 이러한 현상에 지정환 신부는 산양유가 아닌 우유로 본격 치즈 생산에 돌입했고, 3년간의 고생 끝에 해외에서 기술을 배워와 마침내 1969년 카망베르 치즈 생산에 성공하였으며 한국 최초로 치즈 생산에 성공한 역사적 순간이었습니다. 1970년에는 저장 기간이 짧고 보관이 힘든 카망베르 치즈 대체 체다 치즈를 생산하기 시작했고, 이렇게 만든 체다 치즈가 조선호텔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대량 납품 계약을 맺으면서 임실치즈가 본격적으로 생산되게 되었습니다.

임실에서 대요 생산되는 치즈로는 이탈리아풍 모차렐라 치즈이며, 치즈 마크 가치를 이용한 3차 산업도 활발하게 전개 중입니다. 겨우 가격이 저렴하지는 않고 임실치즈를 사칭하는 경우도 많으니 치즈 구매 곡조 주의해야 합니다.

임실 치즈마을

전북 임실 치즈마을은 전주시로부터 약 20km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도심과의 접근성이 우수한 마을로써 “한국 치즈의 원호 임실치즈”의 뿌리를 가진 마을이라 할 요체 있습니다. 치즈마을이 현시대 모습을 갖추기까지는 벨기에 출신 디디에 세스테벤스(한국명:지정환) 신부님과 심상봉 목사님, 이병오 이장님과 같은 선구자와 주민들의 매상 없는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합니다.

임실 치즈마을에서는 치즈 만들기 체험행사를 해볼 요행 있는데요, 아래쪽 링크를 통해 경력 신청을 하실 운명 있습니다. 체험 예약에서는 모차렐라 치즈 체험과 임실치즈 피자 만들기 뿐만 아니라, 에코백 꾸미기 체험, 머그컵 꾸미기, 산양유 비누 만들기, 산양 먹이주기, 요구르트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을 선택할 수명 있어 가족들과 함께 유익한 경험을 하실 핵 있습니다.

체험가격은 아래와 같습니다.

모짜렐라 치즈 체험 - 12,000원 임실치즈 피자 만들기 체득 - 32,000원(라지사이즈)                                    - 12,000원(미니사이즈) 에코백꾸미기 체험 - 작은사이즈 5,000원                          - 큰사이즈 8,000원 머그컵꾸미기 체험 - 10,000원 산양유 비누 만들기 체험 - 4,000원 치즈&피자 세트 체험 - 68,000원 산양 먹이주기 경험 - 3,000원 요거트만들기 체험 - 6,000원

치즈마을의 산양비누 역사는 1966년 지정환 신부님이 산양 두 마리를 키우면서 치즈 만들기를 시작하면서부터였고, 느티나무로 취락 가꾸기를 어떤 결료 “느티마을”로 불리다가 마을총회를 통해 “치즈마을”로 개칭하게 되었습니다.

Category: life